바로가기 메뉴
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미래를 여는 기술,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에서 시작합니다.



Home > PR Room > GT 뉴스

GT 뉴스 | 깨끗하고 편리한 에너지의 미래.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의 꿈입니다.

SK에너지, 대·중소기업 글로벌 녹색환경시장 동반 개척 상세내용
제목 SK에너지, 대·중소기업 글로벌 녹색환경시장 동반 개척
파일 기사일자 2010-04-11 조회수 15575
SK에너지, 대·중소기업 글로벌 녹색환경시장 동반 개척

- SK에너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및 중소기업과
‘녹색환경산업 대·중소기업 그린 상생 협약’ 체결
- 국내 환경사업 및 글로벌 시장 공략 협력
- 대기업의 인프라와 중소기업의 전문기술 합체, 시너지 효과 예상


“대·중소기업이 손잡고, 녹색환경 시장을 개척한다”

SK에너지(대표 : 구자영, www.skenergy.com)는 국내 핵심 환경기술업체 10개사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공동으로 글로벌 녹색환경사업 개척을 위해 “대·중소기업 그린 상생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김동섭 SK에너지 기술원장, 김상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과 협약대상 중소기업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9일, SK에너지 서린빌딩 35층 루비룸에서 협약식을 갖고, 대·중소기업 환경 사업 확대와 글로벌 시장 동반 진출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으로 SK에너지의 에너지, 환경분야에서 축적된 R&D 역량과 국내의 마케팅 능력, 네트워크 등의 인프라에 중소기업의 전문성과 기술력이 상호 결합해서 국내 환경사업 및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되었다.

상생 협약식에 참여한 중소기업은 그린프라, 대일이앤씨, 동명엔터프라이즈, 부강테크, 세화엔스텍, 아름다운환경건설, 에코데이, 에치투엘, 코레드, 포스벨 등 10개 업체이며 이들이 보유한 기술은 수처리·해수담수화·폐자원에너지화·CDM 및 토양정화 등 녹색환경산업분야의 핵심기술로 인정받고 있다.

녹색바람을 타고 환경 관련 사업이 각광을 받고 있지만 중소기업이 자체적으로 글로벌 시장에 진입하기 어려운 현실적 실정에서 핵심 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과 이미 다양한 사업 경험을 가진 SK에너지가 한국산업환경 기술원과 협력하여 환경 산업에서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할 것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SK에너지의 김동섭 기술원장은 “SK에너지가 글로벌 시장에서 녹색환경산업을 선도하고 저탄소 녹색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 이라 밝히며 “이번 협약을 통해 국가차원의 저탄소 녹색성장 정책에 일조하고 참여한 기업들과의 상생을 통해 서로 윈-윈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 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식전 행사로 SK에너지의 국내 토양정화사업 추진에 대한 상생협력의 성공적인 사례가 소개 되었으며, 대 중소기업간 상생협력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지원체계를 통해 환경분야의 Global Solution Provider로서의 상생협력 공동Vision이 제시되었다.



하단 텍스트 참조

[SK에너지 서린빌딩 35층 루비룸에서 협약식을 갖고, 김동섭 SK에너지 기술원장(사진 왼쪽 5번째), 김상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사진 왼쪽 6번째)과 협약대상 중소기업 관계자들이 대·중소기업 환경 사업 확대와 글로벌 시장 공략을 다짐하며 파이팅 하고 있다.]

하단 텍스트 참조

[SK에너지 서린빌딩 35층 루비룸에서 협약식을 갖고, 김동섭 SK에너지 기술원장(사진 왼쪽 5번째), 김상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사진 왼쪽 6번째)과 협약대상 중소기업 관계자들이 대·중소기업 환경 사업 확대와 글로벌 시장 공략을 다짐하며 함께 손을 마주 잡고 있다.]

이전글 SK에너지, 미국 전기차 개발 프로그램 참여 2010-04-10
다음글 기술과 자원, SK의 미래를 말하다 2010-03-31

목록